유니크한 세계관·차별화된 메커니즘, 흥행 예감…2024년 턴어라운드 기대

ai주식/주식ai : 더피알=김경탁 기자 | ‘아스달 연대기: 세 개의 세력’, ‘나 혼자만 레벨업:어라이즈’, ‘레이븐2’ 등 넷마블이 예고했던 상반기 대형 신작 릴레이 출시가 시작되는 4월이 왔다.

재원 : 넷마블 관계자는 출시가 예고된 각 게임들에 대해 “유니크한 세계관과 차별화된 게임 메커니즘으로 국내외 시장을 공략할 것”이라며 “게임성 뿐만 아니라 이용자들에게 제공하는 서비스의 질을 높이는 데도 지속적으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말했다.

릴레이 출시 대형신작 중에 가장 먼저 나오는 ‘아스달 연대기: 세 개의 세력’은 동명의 드라마를 원작으로 한 대형 MMORPG다.

아스달 대륙을 무대로 아스달, 아고, 무법세력 간의 대규모 권력 다툼을 그린 이 게임은 정치, 사회, 경제적 협력이 가능한 다채로운 게임 플레이와 각 클래스별 역할이 강조된 전투시스템을 통해 MMORPG의 진수를 선사할 예정이다.

4월 24일 한국, 대만, 홍콩, 마카오에서 출시될 예정인데, 사전등록자 수가 이미 100만 명을 돌파하는 등 흥행 조짐을 보이고 있다. 특히 캐릭터명 선점 이벤트는 시작 3시간 만에 12개 서버가 마감될 정도로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넷마블은 ‘아스달 연대기: 세 개의 세력’을 통해 유저 환원 프로그램을 실시하는 한편, 리모트 서비스, AI 가이드, AI를 활용한 24시간 모니터링, 아스달 통합 정보 제공 시스템 등을 도입해 사용자의 게임 경험을 향상시킬 계획이다.

이어서 5월에는 액션 RPG ‘나 혼자만 레벨업:어라이즈’가 글로벌 출시된다. 글로벌 누적 조회수 143억 뷰를 자랑하는 ‘나 혼자만 레벨업’ IP를 기반으로 한 첫 게임이다. 뛰어난 원작 재현력과 다양한 스킬 및 무기를 통해 개인화된 액션 스타일을 창출할 수 있는 것이 특징.

3월 19일부터 시작한 사전등록 이벤트는 단 5일 만에 사전등록자 수 500만 명을 넘어섰다. 태국과 캐나다에서 진행중인 오픈베타 테스트에서는 태국 애플 앱스토어 인기 1위, 매출 1위를 기록하는 등 흥행 가능성을 입증했다.

넷마블은 게임 출시를 앞두고 ‘나 혼자만 레벨업’ 애니메이션 제작위원회와 함께 미국 뉴욕 타임스퀘어, 일본 시부야와 오사카 도톤보리 등에서 대형 옥외광고를 진행하는 등 사전 마케팅에도 공을 들이고 있다.

또 다른 기대작인 블록버스터 MMORPG ‘레이븐2’은 상반기 중 출시를 목표로 하고 있다. 넷마블 측은 전작 세계관 특유의 다크 판타지 콘셉트를 활용해 블록버스터 MMORPG로 개발 중이라고 밝혔다. 4월 18일에는 ‘레이븐2 온라인 쇼케이스’를 진행할 예정이다.

전작인 액션 RPG ‘레이븐’은 ‘2015 대한민국 게임대상’ 대상 수상, 출시 40일 만에 일일 사용자 수(DAU) 100만 명 돌파 등을 기록한 바 있다.

지난달 25일에는 ‘레이븐2’ 시네마틱 트레일러 영상이 공개됐는데, 5분 분량의 영상은 전작 레이븐을 오마주한 액션신을 포함해 다크 판타지 세계를 명확히 보여줘 단숨에 이용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특히 전작에서 ‘영겁의 서리대검’을 비장하게 휘두르는 모습을 연출하며 이용자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던 배우 차승원을 이번에도 광고 모델로 발탁, ‘레이븐2’의 다크 판타지 콘셉트를 강렬하게 전달해 시리즈 흥행을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한편 넷마블은 이번에 출시되는 주요 기대작들을 속도감 있게 선보이며, 2024년을 턴어라운드 원년으로 삼는다는 방침이다. 넷마블은 이 3개의 대작 게임을 포함해 상반기에만 총 6종의 게임을 국내외에 출시한다는 계획이다.

Tag#넷마블저작권자 © The PR 더피알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김경탁삶 속의 말과 앎을 고찰해 맘을 들여다보려합니다다른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