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이다원 기자] 티웨이항공(091810)이 ‘동남아 여행 총집합’ 프로모션을 열고 특가 항공권을 판매한다고 15일 밝혔다. 특가 항공권은 이날 오전 10시부터 오는 28일까지 구매 가능하다.

티웨이항공은 홈페이지와 모바일 웹페이지, 애플리케이션(앱) 등을 통해 동남아시아 총 14개 노선을 대상으로 특가 항공권 판매와 할인코드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탑승 기간은 이날부터 오는 7월 30일까지로 노선에 따라 탑승 기간이 다르니 유의해야 한다.

선착순 한정 초특가 운임 이벤트의 경우 1인 편도 총액(유류할증료·공항세 포함) 기준 △인천~다낭 13만1800원부터 △인천~나트랑 13만1800원부터 △인천~방콕(수완나폼) 13만3650원부터 △인천~세부 11만1800원부터 △인천~코타키나발루 12만1800원부터 △청주~다낭 11만6800원부터 △대구~방콕(수완나폼) 12만8650원부터 판매한다.

초특가를 놓쳤더라도 할인 코드 ‘동남아’를 입력하면 노선별 편도 및 왕복 항공권에 최대 10%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할인 코드는 스마트 운임 이상 예매 시 적용되며, 노선별로 할인율은 상이하다.

할인 코드 적용 시 유류할증료와 공항세를 포함한 1인 편도 총액 기준 △인천~싱가포르 16만7500원부터 △인천~호찌민 12만1800원부터 △인천~코타키나발루 12만1800원부터 △인천~보라카이(칼리보) 15만1200원부터 △청주~나트랑 11만6800원부터 △청주~방콕(돈므앙) 11만6650원부터 △대구~방콕(수완나폼) 12만8650원부터 △부산~나트랑 12만6800원부터 구매 가능하다.

원하는 좌석을 미리 지정할 수 있는 사전 좌석 할인 쿠폰(최대 3000원)도 제공한다. 쿠폰은 이날 오전 10시부터 오는 28일까지 다운로드할 수 있다.

특가 운임 및 프로모션 관련 자세한 사항은 티웨이항공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티웨이항공 관계자는 “이번 프로모션으로 여행객들이 동남아의 매력을 좀 더 부담 없는 가격에 경험할 수 있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혜택을 통해 고객들에게 더욱 즐거운 여행 기회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사진=티웨이항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