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주식/주식ai :

김세진(오른쪽) 한국수자원공사 낙동강유역본부장과 김호섭 구미시 부시장이 기후변화 대응과 지방시대 구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investing : 경북 구미시와 한국수자원공사 낙동강 유역본부가 물관리 기술·정보·자원을 공유한다.

두 기관은 지난 11일 구미시청에서 ‘기후변화 대응과 지방시대 구현을 위한 상생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AI 정수장 운영 등 수도사업 초격차 기술을 활용한 상수도 운영 혁신 협력, 취수원인 낙동강의 주요 수질 데이터 공유, 위기 대응 자원의 공동 활용에 대한 지속적인 교류와 협력을 추진할 예정이다.

김세진 한국수자원공사 낙동강 유역본부장은 “구미시와 협력을 통해 극심한 기후변화에도 안정적인 수량·수질 물 공급을 실현하고, 구미시가 지방시대 중심도시로 도약하도록 협력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김호섭 구미시 부시장은 “구미시와 한국수자원공사가 원팀이 돼 지역 발전과 물 문제 해결에 대해 고민하고, 동반성장 및 선도적 상생 모델을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박용기기자 [email protected]

박용기 기자

기사 전체보기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